| 고객센터 | 언론속나드리

언론속나드리

이천시, 체험관광객 유치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이천농촌나드리 0 20

7693c9932b2788609a40648720609e4d_1510790 

 

이천시가 체험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농업의 6차 산업 기반을 확고히 다지고 있다.

시는 지난 민선 4기부터 지금까지 11년 넘게 이천을 관광도시로 탈바꿈시키기 위해 다양한 관광정책을 시도해 오고 있다.  

시는 수도권이란 좋은 입지를 살려 관광객의 발길을 끌어모을 수 있는 각양각색의 관광 인프라 구축과 함께
도농복합도시의 강점을 최대한 높여 관광수입을 높일 수 있는 체험 관광객 유치에 중점을 두고 추진,
체험관광객 숫자와 관광 매출이 급증하고 있다.  

또한,지난 2011년부터 (사)이천농촌나드리를 조직해 운영,이천 지역에서 각종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개인·단체·마을 등의 회원을 관리하면서 체험 관광의 경쟁력을 크게 높이는 중추적인 역할을 해 오고 있다.

그 결과 올 1월부터 지난 9월 말까지 이천을 찾은 체험 관광객은 약 44만 명에 육박했고,
이들이 각종 체험비 등으로 지불한 관광비용은 72억 원에 이르고 있다. 이 수치는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관광객은 103%, 매출은 64%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이번에 파악된 체험 관광객의 숫자와 비용은 이천농촌나드리 소속 47개의 회원과
2개의 협약업체에서 운영하는 체험 프로그램을 이용한 관광객들만 포함된 것이다. 

이렇듯 이천시는 관광 인프라 구축과 체험 관광객 유치로 큰 성과를 내고 있으며,
다른 한편으로 지역에 산재한 온천·호텔·쇼핑 등 다양한 민간 관광자원과 공공 관광시설을 최대한 융합시켜
관광객의 발길도 끌어모으고 있다. 시의 이런 노력에 힘입어 지난 연말 기준으로
이천 소재 각종 휴양 시설·축제·쇼핑·체험 프로그램 등을 즐기기 위해 이천을 찾은 사람들의 숫자가 970만 명에
이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시는 앞으로도 관광 인프라 구축과 운영에는 많은 예산과 공무원의 증원이 수반되는 만큼
민간 관광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관광객을 적극 유치하겠다는 입장이다. 

조병돈 시장은 "이천시는 농촌체험과 음식·공예·스포츠 등 4개 분야에 걸쳐 100가지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남녀노소 모두 자신의 기호에 맞게 체험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맞춤형 관광 시스템을 구축해 놓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 시장은 "내년에는 이천시티투어와 모바일 스탬프 투어를 통해 창의도시 이천의 문화·역사·세라믹·자연경관 등을
더 재미있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 , , , ,

Comments